이곳이 대한민국이다.

이게 무슨 지도인가? 군사분계선 같이 나눠버린 우리나라 사람들의 간극이다.

우리는 과연 인물을 보고 뽑은 건가? 아니면 정당을 보고 뽑은 건가?
이놈의 정당정치 없애버려야 되지 않을까?

 

솔직히 문대성의 표절 아니 복사기 수준의 도덕적인 멘탈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국민의 대표가 된다는 것이 말이 되는가?

그렇다고 야당의 인물이 더 낫다고 이야기하는건가? 라고 물을 것이다.
아니다. 나는 국회의원을 자청하고 나서는 인물들의 행태가 왜 다 그런가 하는 것이다.

김용민 이 친구는 그냥 말하기도 싫다.

그런 입에 담을 수 없는 막말을 하고 어찌 국민의 대표가 되겠다고 나섰다는 것인가?

김용민에 대해서 옹호하는 사람도 있다.


하지만 내가 볼 때는 정의를 실현하고자 하며 MB심판이라고 부르짖는다면
단언코 제갈량의 읍참마속처럼 본보기로써 김용민에게 사퇴하도록
압박을 놓았어야 되었다.

지금의 이 민주당의 패인은 본인이 하면 로맨스고 남이 하면 불륜식의 태도가
유권자의 마음을 돌려세웠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아 왜 이리 가슴이 아플까? 국회의원이 될 인재를 보기 보다는
()()기라 불리워도 텃밭이라고 하는 곳에 가면 무조건 승리하는 이놈의 정당정치!
없어져야 될 우리나라 정치모습이 아닐까!!

 

http://cafe.naver.com/darkangel79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이 바라본 세상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