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내 한국인 이미지는 과연 어떨까요?

우리 한국인들의 이미지. 사실 굉장히 좋지 않습니다.
실제로 협한 이미지가 있을 정도로 한국인을 대놓고
싫어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왜 그럴까요?
백호주의가 작용하기 때문일까요?

아닙니다.
실제로 백호주의가 없다고는 말을 못합니다.
하지만 백호주의로 한국인의 이미지가 안 좋다는 이야기로
하기에는 다른 동양인들을 대하는 모습과
한국인을 대하는 모습은 차별되는 모습이 있죠.

그렇다면 왜 호주 내 한국인들의 이미지가
좋지 않을까요?

가장 큰 이유 중의 하나는 그들에게 있어서
법은 지키라고 있는 것인데
대부분의 한국인은 그것을 편법으로
법망을 교모히 벗어나려고 한다는 점입니다.

실제로 캐쉬잡 같은 경우는
우리나라 사람이 만들어낸 단어라고 이야기할 정도로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많이 법망을 피해서
일을 하는 경우라고 보면 되죠.

관광비자로 일을 하는 것.
그것은 이미 한국인들에게는
일반적인 모습이죠.

그것 말고도 많은 것이 있죠.

거실쉐어, 베란다 쉐어.

원래 한 아파트 내 각 방의 두명 정도로
제한되어 있는 호주아파트 거주법에 반하는 행동을
하죠. 실제로 아파트를 사서
같은 유학생들에게 베란다쉐어, 거실쉐어를 돈을 받아서
용돈만이 아닌 돈을 버는 행위를 하는 한국사람들 많죠,

그리고 단속이 뜨면 거주하는 사람들
바로 잠시 그 자리를 피하죠.

이것만이 아닙니다.
호주워킹 가시는 분들은 1년만 머무는 장소라
생각해서 실제 일하는 장소에서
큰 사고를 치게 되면 바로 도망갑니다.

그러다보니 어떤 곳에서는
한국에서 미군들 접근 금지하는 곳이 있듯이
호주에서도 한국인의 일을 구하지 않는다는 업체도
있다고 하니 충격이 아닐 수 없습니다.

호주워킹 한 개인에게 1년의 기간입니다.
하지만 여러분들이 한 행동에 대한 국가이미지 추락은
몇년 걸리는 일이 될 수도 있답니다.

자신이 민간외교관이라는 생각으로
호주워킹을 가도록 합시다.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이 바라본 세상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