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은 학생들이 나에게 다음과 같은 질문을 한다.

 

필리핀에서 영어공부하는 것이 좋나요? 아니면 원어민 국가에서 영어공부를 하는 것이 좋나요?

 

 

 

 

나는 그것은 본인하기 나름이라는 조금은 어정쩡한 대답을 내놓는다.

 

사실  내 생각은 그렇다. 유학이라는 것은 선택과 집중의 힘.

그것이 가장 중요하다.

 

유학의 성공과 실패는 유학의 기간이 아니라 얼마만큼 치열함을 가지고 공부하느냐에 달려있다고 본다.

 

그리고 많은 이들은 필리핀에서 어학연수는 짧게 2개월에서 3개월 정도 하는 것이 좋다고 말을 한다.

그런데 요즘에는 세상이 많이 바뀌었다.

 

원어민국가에서 1년 어학연수를 했던 사람들이 다시 필리핀으로 오는 경우가 허다하다.

아무래도 가성비 기준으로 봤을 때 필리핀연수가 더 좋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로 인해 수업 자체도 예전에는 왕초보 중심의 영어교육에서 현재는 고급영어과정까지

마스터 할 수 있도록 커리큘럼을 짜고 있는 것이 지금 필리핀어학원들의 모습이다.

 

 

 

필리핀어학연수를 무시하는 사람들의 대부분은 가만히 보면 필리핀어학연수를 경험하지

못한 사람들이 대부분이다. 아니면 제대로 된 명문어학원을 간 것이 아니라 말 그대로 날림으로 운영되는

어학원을 갔다온 뒤 실망해서 돌아오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요즘에는 필리핀어학연수 6개월 정도 수준에 아이엘츠 기준으로 6.0정도는 기본적으로 딸 수 있다고 말하고 있다.

그 정도로 시대가 많이 바뀌었다.

 

몇몇 필리핀어학연수가 왕초보들만 가는 연수라고 무시하는 이들에게 다음 영상을 보여주겠다.

 

  

항시 사진만 보여줬더니 좋은 이야기만 한다거나 혹은 포토샵으로 좋은 방향으로 포장하냐고

이야기하는 사람들이 많아 전혀 편집없이 올리도록 하겠다.

 

어떤가? 정말로 필리핀어학연수가 그렇게 무시당할 만큼 수준이 떨어질까?

 

미국에 가야 영어정복을 할 수 있다? 그것은 정말 요즘 시대를 잘 몰라서 하는 소리다.

 

솔직히 어느 나라를 가던지 간에 중요한 것은 본인의 절실함 그것이 가장 중요하다.

 

 

그런데 내가 어찌보면 필리핀어학연수의 손을 들어주는 것은 일일 학습량이 상대적으로 높다는 점과

요즘 같이 경제가 어려운 지금 같은 시기! 가성비 기준 최고의 영어교육을 받을 수 있다는 점 때문이

아닐까 싶다.

 

 

필리핀어학연수에 관해 상담했더니 유학원 직원이 싸구려 교육이라며 폄하한다면

그 사람에게 한 번쯤 물어봐라.

 

당신은 필리핀어학연수 경험이 있나요?

있다면 그 당시 찍었던 사진 좀 보여주시겠어요?

 

라고 물어보시라!

 

그럼 오늘은 여기까지다.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이 바라본 세상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