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기오어학연수를 생각하는 분들 중 JIC어학원 이야기를 많이 들었을 것이다.

 

실제로 많은 연수생들의 입소문 속에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는 어학원이

JIC어학원이다.

 

어떤 점이 JIC어학원의 부흥을 이끌었을까?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나는 높게 사는 것으로 실력있는 원어민 선생님이 있다는 사실이다.

 

 

실제로 필리핀어학연수에 가장 큰 단점으로 보는 것 중의 하나가

학생들이 자만심이 빠지는 것이다.

 

처음에는 모자란 영어실력 탓으로 열심히 영어공부를 하지만

나중에 선생님하고 친해지면 자연스럽게 말을 하게 되고 그것이 영어가 늘었다고 착각하는 것이다.

 

그런데 그것은 본인의 영어실력이 늘어난 것이 아니라

선생님의 눈치가 빨라진 것이다.

 

필리핀선생님들은 나중에 되면 학생들의 말하는 습관을 캐치하여

너가 이것을 말하려고 하는 거지? 라는 식으로 학생이 무엇을 말하려는지

미리 아는 경우가 많다.

 

 

 

솔직히 영어실력이 고만고만한 학생들이 고급표현을 쓸리는 없기 때문이다.

 

그래서 나중에는 영어학습보다는 잡담만 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JIC어학원은 원어민 선생님이 두 명 존재한다.

 

더군다나 그들은 단순하게 보여주기 식의 영어선생님이 아니라

JIC어학원 내에서도 인기가 높은 선생님들이다.

 

 

 

영어로 말만 하는 선생님이 아닌 한국학생들의 영어울렁증을 해소시킬 수 있는

티칭스킬을 가지고 있다는 이야기다.

 

다음의 동영상은 이번 봄에 가서 찍은 실제 JIC어학원 학생들의 동영상이다.

 

 

왜 요즘 바기오 어학원들이 대세인지 동영상을 통해 어느 정도 알 수 있지 않을까 싶다!

 

그럼 오늘은 여기까지 글 적어본다!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이 바라본 세상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