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이민 왜 가실 계획이세요?

정말 한국이 너무 싫어서요. 이런 식으로 미래도 안 보이고 제가 볼때는 한국을 떠나서

사는 것이 정답이라는 생각이 들어서입니다.

외국가면 나을까요?

 

 

그래도 한국보다는 낫지 않겠어요.

이런 이야기를 하며 자신이 이민 가는 것을 합리화 하시는 분들

많이 계십니다,

 

그 모습을 지켜보는 저의 입장은 조금은 뜯어말리고 싶습니다.

사실 호주가 나쁘다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하지만 아무리 좋은 곳도 기분이 확 안 좋을 때가 있습니다.

마치 우리나라에서 불합리한 대우를 받고

친구들과 삼겹살의 소주를 마시는 경우처럼 말이죠.

 

 

그런 것과 같이 호주에서도 그런 경우가 꽤나 많을 겁니다.

그것도 더군다나 요즘 한참 말이 많은 백호주의에 관해서 말이죠.

그렇게 되면 뭐 말 그대로 난리가 나는 거죠.

그때 느끼는 감정은 빈부격차로 느끼는 감정하고는 차원이 다른 것이랍니다.

그런데 그 느낌을 가지고 같이 회포를 풀 친구들이 또 없습니다.

정말 그때는 대한민국 아리랑 tv를 보면서 대한민국이 너무 그리워진답니다.

실제로 대한민국이 싫어 떠나신 분들

한국의 방송을 보며 한국을 그리워한답니다.

 

 

호주에서 인터넷이 빨라진 이유가 다른 것보다 한국인들 때문이라는 이유도 있습니다.

조급하게 빨리 빨리 조금이라도 인터넷 창이 안 나오면 새로고침을 누르는 그 성향의

대한민국 사람들이 만들어낸 쾌거(?)아닌 쾌거죠.

 

실제로 제가 한국인 없는 마을에 살 때는 인터넷이라는 것을 그다지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습니다. 호주인들은 말이죠.

그러나 한인타운이 형성되어 있는 호주 내 도시는 인터넷 스피드가 인터넷서핑을 할 정도는 된다는 것이죠.

 

생각해보면 빡빡한 한국의 삶이 싫다고 가시던 분들이

이상하리만치 평화롭던 호주에서 빡빡한 삶을 스스로 만드는 분들이 많답니다.

그리고 한국이 좋았던 것이지. 하며 한국을 그리워하죠.

저는 말하고 싶어요.

 

 

이민이라는 것을 결정한다면 그 나라가 정말 본인에게 맞는 도시인지 최소한 판단한 뒤에

가라고 말이죠

 

호주이민 단순히 대한민국이 싫어서 가는 愚를 범하지 말기를 바랍니다.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이 바라본 세상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타도 2013.04.14 01: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로 요즘 같아서는 한국이 너무 싫군요. 이민을 가고 싶어요. 될 수 있으면 영어권 나라고 가고 싶은데... 무일푼에 33세 미혼 남자이고 영어는 대충 조금 알아듣는 정도인데.. 제가 호주로 이민을 가려면 뭐부터 해야 하나요?

    • 호주사랑 2013.05.07 12:37  댓글주소  수정/삭제

      영어 어느정도 해서 오세요.정말 생활영어정도는 하셔야합니다.무작정 한국생활힘들어 호주 오신다는건 정말 말리고 싶습니다.

    • 호주사랑 2013.05.07 12:38  댓글주소  수정/삭제

      영어 어느정도 해서 오세요.정말 생활영어정도는 하셔야합니다.무작정 한국생활힘들어 호주 오신다는건 정말 말리고 싶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