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같이 한파 날씨에는 따뜻한 필리핀이 생각이 납니다.

그렇다면 오늘 사진으로 표현 안되는 개 사진을 통해서
필리핀 더위를 설명해 볼까 합니다.

필리핀의 개들.
정말 우리나라 개와는 다른 모습입니다.
말 그대로 한량이 따로 없다고 느껴질 정도로
축 늘어진 것이 저도 저렇게 편히 누워 잤으면
싶은 생각이 한 두번이 아닙니다.

일단 두 개들의 모습은
한 숨 자다 일어난 녀석들의 모습이죠.

제대로 한 숨 잤다는 표정이 보이시나요 ^^

그리고 제대로 한 숨 자고 있는 녀석들입니다.
배가 불러서 움직이지 못하는 것도
있지만 정말 우리나라에서는 저렇게 자는
개들의 모습을 볼 수가 없죠.
참고적으로 저 배부른 녀석이 자고 있는 곳이
성당이라면 이해가 가시나요 ^^

암튼 무더위 앞에는 그 어떤 체면 불사하고
자는 것이 아닐까 싶네요.

마지막으로 위풍당당한 세퍼트 역시
더위에 지쳐 고꾸라져 있는 모습을 
마지막으로 필리핀 더위를 간접체험했습니다 ^^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이 바라본 세상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