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박근혜는 보수가 아니다.

 

아니 일반적인 보수성향 그리고 중도성향 보수인들은 그들을 보수라 여기지 않고 보수의 수치라고 이야기한다.

 

극우 보수 성향자만이 목소리를 높여가며 이명박근혜가 지금의 문재인 정권에 비해 무슨 잘못을 했냐며

그들의 무죄를 이야기할뿐이다.

 

지금 문재인 정권에 대해서 좋은 평가를 내리지 않는 1인이지만

그렇다고 해서 이명박근혜의 잘못이 옳은 것이 되는 것은 아니다.

 

그들의 잘못된 행정과 욕심 때문에 대한민국 사회가 망가진 것은 사실이기 때문이다.

 

그것을 인정하지 않는 한 보수는 다시 일어서지 못한다.

 

즉 이명박근혜는 보수의 부끄러움이지 보수의 성과물이라고 이야기해서는 안된다는 것이다.

 

 

철저한 반성이 필요한 시점에서 자신의 반성은 생각하지 않은 채

문재인 정부에게 회초리를 쳐달라고 하는 것은 오만스러운 모습이다.

 

그러기에 총선에서 그렇게 보수성적표가 참혹한 성적표를 받은 것이다.

 

이명박근혜를 손절해야 중도보수가 보수에게 손을 들어줄 것이다.

 

마치 조국사건에 대해서 손절하지 못하는 문재인정권 지지율이 급락하는 것처럼

 

이명박근혜는 보수지지율의 아킬레스건이다.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