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굴지의 성공하는 사람들은 어떤 공통점이 있을까?

내가 볼 때의 성공한 사람들의 대부분은 본인에 대한 투자를 아끼지 않는다는 것이다.

본인이 영어를 위해서는 영어학원을 혹은 어학연수를 간다.

그리고 그 영어를 습득하면 그 습득한 것으로 또 다른 이득을 창출하고 그 이득으로 또 다른 스펙을 쌓기 위해 도전한다.

 

 

왜 나는 이런 이야기를 하는 것일까?

이유는 호주워킹으로 가는 대학생 중에서 본인에 관한 투자에 소홀한 모습을 많이 봐서다. 호주워킹이 영어가 목적이 아닌 사람들이라면 문제가 안되지만 애석한 현실은 대부분의 호주워킹을 오는 대학생들은 내심 영어정복을 원한다.

 

그렇지만 영어정복은 힘들다고 말을 하고 나 역시 힘들다고 이야기한다.

그 근거는 어디에서 찾을 수 있을까?

 

내가 생각하는 가장 큰 이유는 본인에게 투자를 하지 않기 때문이다.

실상 호주워킹을 가서 성공하는 사람들은 돈을 아끼지 않는다.

영어 certificate를 따는 데 돈을 아끼지 않는다.

 

영어 자격증을 따는 것이 뭐 그리 중요하냐고 물어본다면 나는 말하고 싶다.

당신은 왜 토익을 공부하고 있냐고?

 

솔직히 이야기해서 대기업에 들어가고 싶은 속내는 다 있지 않는가?

내가 뻐팅긴다고 해서 대기업이 나를 받아줄까? 아니다. 대기업이 원하는 것은

일단 토익점수. 어느 정도의 어학능력이라는 것이다.

 

 

 

 

그래서 실제로 호주워킹을 갔다온 사람들은 두 분류로 나뉜다.

영어자격증을 가지고 와 자신있게 이력서에 영어점수를 적는 사람.

이력서에 적을 내용이 없는 사람.

 

 

호주워킹으로 가서까지 경주마 같은 사람처럼 쫒겨서 살아야 되냐고

반문하겠지만 나는 말하고 싶다.

 

당신은 한국에서 살 사람들이 아닌가? 그렇다면 한국사회가 원하는 것을 해놔야 되지

않겠냐고 말이다.

지금 이 순간 호주워킹을 갔다온 사람들은 한결같이 후회하는 것이 영어공부를 왜 제대로 하고 오지 않았는가다.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이 바라본 세상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