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에 가 있으면서 나는 한순간도 대한민국 국민이라는 것을

잊지 않았다.,

 

하지만 대한민국 국민으로써 '한국인을 믿지 말라는 말' 그 말이

무슨 이야기인지 몰랐다.

그리고 한국인으로써 호주에서 보여지는 면모. 그것은 얼굴을 붉히게 만들었다,

 

몇가지 우리나라 사람들이 만들어낸 것을 이야기해보겠다,

 

1. 베란다 쉐어, 주차장 쉐어.

 

사실 거실쉐어가 나왔을 때 그러려니 했다. 사실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몰리기에

그러려니 했었다. 하지만 어느 새 시드니에서는 베란다쉐어도 거래되고 있는 것을

발견하게 된다, 집 렌트를 해서 어찌보면 자신의 생활비를 벌기 위해서 하는 우리나라

사람들이 행태. 돈 없는 한국인 유학생은 두 번 울게 만드는 일을 하게 되었다.

참고적으로 주차장 쉐어는 아파트를 렌트를 하면 주차장도 딸리게 된다. 그런데 보통

주차비가 비싸기 때문에 사람들은 그런 주차장을 원하게 된다. 그것을 이용해서 우리나라

사람들이 사용하지 않는 주차장을 대여하는 거다. 주당 30불 정도로.

그것이 바로 주차장 쉐어다.

 

2. KFC

처음에는 가십거리라고 생각할지 모른다. 하지만 공공연히 호주내에서

한국여성을 비하하는 듯한 말로 KFC라는 이야기를 한다.

중국여성 1일, 일본여성 1시간, 한국여성 패스트푸드 라는 식으로

이야기를 하는 것이다.

얼굴이 화끈거리며 그게 말이 되나 하겠지만 호주내 한국사람이라면 그 말에

부정을 못할 정도로 성문화가 문란한 것이 현실이다,

 

3. 캐쉬잡의 주역. 한국인.

 

호주방송국에서 호주인들의 직장인을 잃는 모습을 보여주면서 불법적인

일을 하는 한국인의 모습을 비춰주었다. 그 모습을 보면서 당당한 워홀러들이

얼마나 있을까. 나 역시 호주에서 캐쉬잡을 했다.

그 당시는 내가 그렇게 잘못한 일을 했다고는 보지 않았다. 하지만 그로 인해

그들의 생활터전이라고 할 수 있는 직장을 잃게 되었다. 짧게 1년을 갖다오고

그 캐쉬잡을 하면서 저렴한 노동력으로 그들을 대신해 일을 했다. 그리고 그 다음의

인력은 또다른 워홀러로 인력이 메꿔졌다.

어떻게 생각하는가? 나 역시 워홀러로써 그들의 일자리를 뺏은 것 같아

마음이 못내 안 좋다,

 

세가지 측면으로 분석해보았다.

진정으로 워홀을 갖다온 사람이라면 아마 끄덕일 내용이라 생각한다.

나 역시도 그곳에서 캐쉬잡을 했으며 주위에서 그런 행동을 하는 사람들을

많이 봐왔다,

 

정말 다른 것보다 우리나라 국민으로써 대한민국이라는 자부심을 가지고 생활하지 않았는가?

 

호주가는 것을 외교관의 입장으로써 가도록 하자.

짧은 1년의 생활이지만 당신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얼굴이다.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이 바라본 세상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 2010.05.17 1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물론 자신의 나라를 알고(가서 예의지키고 지식이 많다면야 더 좋고) 다른 나라에 가는것은 좋고 당연한 거지만 호주가는것을 외교관의 입장으로써
    가도록 하자는 좀;;...여행이라면 쉬고 뭔가 현실에서
    벗어나고 싶은 이런 맘으로 가는거 아닐까요?
    외교관입장으로 가라니깐 뭔가 호주가 부담스럽기까지 하네요
    글 읽으면서 맞아맞아 하고 봤는데 마지막 말이 좀 거슬리네요;;

    • calm down 2010.05.17 13:03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미 16세기 중엽부터 영국에서는 유럽 대륙으로 여행을 떠나는 이들을 위한 여행안내서가 출간되고 있었다. 우리에게도 친숙한, 여행자 개개인이 나라를 대표하는 외교관이라는 말도 이들 여행지침서에서 흔히 찾아볼 수 있다. 행동거지 조심하자는 것인데 뭐가 거슬리시는지...
      설마 조국에서 억압 당한 일탈을 외국에서 하시려고???

    • EXKI 2011.05.29 23:42  댓글주소  수정/삭제

      /calm down
      억압과 외교관이라..참 재미있는 문장이네요.

  • 호주사는 한국인들하고만 2010.05.17 17: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울렸다는 게 티나는 글이네요
    호주가는 외교관의 입장? 표현 너무 촌스럽지 않나요?
    외국갔으면 내가 대한민국사람이라는걸 버려야 공부든 사업이든 성공할수있습니다.
    어느 나라 사람이기전에 그냥 한 인간임을 먼저 생각해야한다는거죠
    사람들 대할때도 마찬가지고
    정말 이상한 글...

    • 님도 참 2010.05.17 19:21  댓글주소  수정/삭제

      외교관의 입장이란게 촌스럽다구요?
      님은 아직도 우물안 개구리로 살고 계시는군요
      님 세대를 위한게 아니라 우리의 다음세대를 위해서
      우리는 외국에서 제대로 행동해야 합니다.
      우리의 다음세대가 세계에서 떳떳해지고
      불평등한 대우에 힘들어하지 않도록 말입니다.
      우리 세대가 촌스럽다고 생각하면서 해외에서 한국의
      제대로된 브랜드 이미지를 남기지 않고
      그저 그 문화에 젖어 있다가만 온다면 과연 남는게
      뭐가 있을까요

  • 다마스커스강 2010.05.17 17: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교관의 입장이라는 얘기는 이 나라 바깥으로 벗어나는 순간부터 적용되는 대한민국

    국민이면 마음속에 새겨들을 세계사람들과 상대하는데 필요한 최소한의 예의라는 생각입

    니다. 해외여행 자유화가 된지도 20여년이 되었지만 어딜가든 물 흐리는 인간들은 있게

    마련이죠. 해외가서 나 알아보는 사람 없으니 내 맘대로 해도 된다..라고 생각한다면

    그냥 나가지 말고 자기 동네에서 사는게 나을겁니다. 그게 나가서 제 할일 하고 오는 수

    많은 사람들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니까요. 글 잘 봤습니다. '국격'은 그 구성원들이 만

    드는 것인데 '국격 신장'에 앞장서야 하는 사람들이 되려 물을 흐리는 요즘 현실이란..

  • i agree 2010.05.17 20: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nice posting, i agree! keep up your blogging :)
    "for next generation"

  • 사실? 2010.05.17 21: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공연하게.. KFC? 호주가 참 큰 나라인데.. 다 구경은 하셨는지요.. 저도 호주에 있으면서 위의 글이 완전히 틀리다고는 할 수 없다는 현실을 인정합니다만 그러한 표현은 처음 들어봅니다. 너무 충격적이군요.. 글을 쓰신분이 외교관의 입장으로 가셔서 생활을 하셨으면 그런말을 듣기는 힘들었을것 같은데.. 스스로 한국여성을 비하하시는건 아니시겠지요? 글 제목을 보고 무언가 좋은글일것 같아서 들어왔는데.. 한국사람들끼리 대화중에 그러한 표현을 만들어낸것을 공공연하다고 말씀하신것은 아니시죠? 호주에서 공공연하다함은 호주사람 호주에있는 사람들은 대부분 그렇게 표현을 해야하는것인데.. 그건 아닌것 같아서 말씀드립니다.

  • 야옹이 2010.05.17 21: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먼소리여 글을 풀어 써봐여. 기본이 안되있어

  • 자칭 2010.05.25 23: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답답한 글이네요
    전 지금 호주 워킹홀리데이로 호주에 있습니다
    이따위 글을 쓸 필요가 있나요??
    왜 한국사람 이미지를 더럽히는 글 따위를 쓸 수있나요
    그냥 혼자만 그렇게 생각하고 말았으면 좋았을 걸
    댓글을 쓰게 하네요
    부족한 상태에서 영어공부를 하겠다는 큰 목표하게 오게된 호주
    현실은 많이 부족하다는 생각으로 한푼이라도 아껴보겠다고 베란다쉐어
    한푼이라도 벌겠다고 하는 캐쉬잡..
    어떻게든 해보겠다고 하는 한국사람들을 이따위글로 써버리다니
    정말 한심한 블로거입니다
    한마디로 쓰레기 블로거입니다

  • BUM JU KIM 2010.12.03 0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이해가 안되는게 캐쉬잡은 워커의 잘못이 아니라
    이민자인 한국인 보스의 잘못아닌가요? 워커가 죄가있나요
    캐쉬잡아니면 더 좋을텐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