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마닐라공항에서 학생들의 픽업문제를 도와주다

너무 화가 났다.

 

그 이유는 평소 도착시간이라 할 수 있는 자정이 넘은 시간이 아닌

새벽 4시가 되어서야 도착을 했기 때문이다.

 

더군다나 새벽 4시가 된 이유가 인천공항에서 수화물이 제대로 체크가

되지 않아 2시간 지연된 것과 함께

마닐라 공항에서도 수화물을 찾지 못해 혼동이 일어나서 벌어졌다는 것이다.

 

 

 

지금 보면 알다시피 원래대로 하면 00:10분 마닐라 공항에 떨어져야 정상이다.

그런데 도착 예정시간이 새벽 02:35분으로 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나는 한국의 사정을 몰랐기 때문에

최저가 항공사 에어아시아의 문제인지 알았다.

하지만 내막을 들어보니 인천공항에서부터 문제가 발생했다고 한다.

 

많은 인파가 몰리는 시기에 대책마련을 하기 보다는 말 그대로 뭔 일 있겠어?

라는 식의 행동 때문에 문제가 발생된 것이다.

 

안전불감주의가 이번 사태의 원인이 되었던 것이다.

 

 

실제 마닐라공항에서 찍은 모습이다.

사람들이 본인들의 짐도 못 찾고 마냥 기다릴 수 없어 잠을 청하고 있는 모습이다.

 

이번에 에어아시아로 도착한 학생들 중 2명은 실제로 자신들의 짐을 찾지 못해

결국은 2일이 지나고 난 후에야 짐을 찾을 수 있었다.

그것도 본인이 직접 다시 와서 찾아야 되는 수고를 들여야 되었다.

 

마닐라도 아닌 바기오에서 다시 마닐라공항으로 와서 말이다.

 

이번에 사건이 단순히 헤프닝으로 끝나는 것이 아닌 재발방지가 될 수 있는 대책마련이 시급한 상황이다!

 

블로그 이미지

일반인이 바라본 세상 일반인의 시선

이 시대의 전문가들은 많다. 하지만 실상 현실적인 이야기를 해주는 따뜻한 시선을 가진 사람은 드물다. 그러기에 나는 전문가가 되기를 거부한다 일반인의 시선으로 사회를 바라보는 그런 글을 쓰고 싶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